풀빵닷컴



트럼프 "미국에서 틱톡 사용 금지하겠다"

기사입력 2020.08.01 13:3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틱톡'의 미국 내 사용을 금지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할 예정이다. 사진은 27일(현지시간) 마스크를 쓰고 미 노스캐롤라이나주 모리스빌에 있는 후지필름 다이오신스 바이오테크놀로지스를 방문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모습. /뉴시스

중국에 정보 유출 우려…틱톡은 부인

[더팩트ㅣ송주원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 동영상 공유 어플리케이션인 '틱톡'의 미국 내 사용을 금지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할 예정이다.


ABC방송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31일(현지 시간) 전용기 에어포스원에서 기자들에게 "미국에서 틱톡 사용을 금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내일 틱톡 사용을 금지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하겠다. 나는 그런 권한을 갖고 있다"고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플로리다 일정을 소화하고 백악관으로 돌아오던 중 이같은 뜻을 밝혔다.


월스트리트저널(WSJ) 역시 "트럼프 대통령이 틱톡 모회사인 중국 바이트댄스에 미국 내 사업 매각을 요청하는 내용의 행정명령에 서명할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마이크로소프트(MS)가 틱톡 인수를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MS 측의 공식 입장은 아직 없다.


틱톡은 지난 2017년 5월 바이트댄스가 만들어 낸 글로벌 서비스다. 이듬해 11월 중국의 스타트 기업 뮤지컬.리(musical.ly)를 인수한 뒤 틱톡과 합병했다.


미국은 바이트댄스가 중국 정부와 연계돼 있기 때문에 틱톡이 중국에 정보 유출을 할 수 있다고 염려해왔다.


틱톡은 이를 부인 중이다. 전날(31일) 틱톡은 성명을 내 "어떤 루머나 추측에 대한 입장을 밝히지는 않겠다"며 "장기적 측면에서 틱톡의 성공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ilraoh@tf.co.kr


[인기기사]

· [공연 사대주의①] 뮤지컬·클래식은 되고 가요는 안 되는 '모순'

· 김호중, '미스터트롯' 콘서트 첫 주만 출연…"이미 정해진 일정"

· [TF주간政談] '인싸력 만렙' 최강욱, 올렸다 하면 터지는 'SNS'

· [TF초점] '행정수도 이전' 도미노…헌재·대법원 지방 시대 열리나

· 이재용 부회장 사칭 SNS 계정 삭제될까…인스타그램 측 답변 들어보니

· 조양래 회장 "차남 조현범, 전부터 최대주주로 점 찍어"

· 은행 예금금리 '0%대'로 떨어졌다…쥐꼬리 이자 어쩌나

· '내란선동' 이석기 "경색된 남북관계, 미국 때문에…" 옥중서신

· 'ㅅ00ㅏㄹ0ㅕ줴0애요0' → 살려주세요?…사람살린 소방관 촉

· 靑 "다주택 참모 8명, 처분 중…내달까지 매매계약서 제출"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