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文대통령 "공정한 미디어 환경 위해 인터넷신문 혁신 힘 보탤 것"

기사입력 2020.07.28 16:39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2020 인터넷신문의 날'을 맞아 인터넷 언론의 기대를 표명했다. /인터넷신문협회 제공

2020 인터넷신문의 날 기념 축사

[더팩트ㅣ윤용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2020 인터넷신문의 날'을 맞아 "인터넷신문이 2000년대 정보화 물결을 혁신과 도약의 기회로 삼았던 것처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새로운 인터넷언론의 모델을 선도해나가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축사를 통해 "정부도 공정한 미디어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며 인터넷신문의 혁신에 힘을 보태겠다"며 "우리 언론의 지평을 확장한 인터넷신문 기자들과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5년 인터넷신문은 초고속 인터넷과 스마트폰, SNS를 비롯해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에 발맞춰 혁신을 거듭했고 실시간 정보전달과 깊이 있는 분석으로 활발히 소통해왔다"고 인터넷신문에 대해 평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인터넷 사용이 늘어갈수록 독자와 실시간으로 함께하는 인터넷신문의 역할이 훨씬 더 중요해질 것이 자명하다"며 "코로나로 '비대면 시대'로의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인터넷신문에 대한 국민의 기대가 높아지고 참여도 늘어날 것"이라고 했다.


인터넷신문의 날은 2005년 7월 28일 인터넷신문이 법제화된 날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매년 하던 기념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생략됐다.


이근영 인터넷신문협회 회장은 "인터넷신문이 법제화된 후 15년 동안 양적으로 급격히 성장했다"면서 "급변하는 미디어생태계의 변화 속에 현 신문법이 이를 다 담지 못해 아쉬움이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양질의 기사를 생산하는 인터넷신문이 제대로 된 사회적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미디어생태계의 변화에 맞춰 법제도들도 달라져야 한다"며 "인터넷신문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 함께 고민하고 노력하는 한국인터넷신문협회 회원사들의 혁신과 도전을 응원하고 지켜봐달라"고 했다.


박병석 국회의장도 역시 "코로나19 확산으로 미증유의 위기를 겪고 있다. 외부 활동은 물론 대면 접촉도 자제하는 상황에서 국민들은 언론보도에 집중하고 있고 정확한 정보와 심층적 해석에 더욱 목말라했다"며 인터넷신문의 역할에 대해 강조했다.



now@tf.co.kr


[인기기사]

· 최동석·박지윤 가족 탄 승용차 음주 역주행 트럭에 충돌

· [TF초점] '한동훈 불기소 권고' 수사팀 돌파 의지…힘 싣는 추미애

· [신진환의 '靑.春'일기] 軍 경계 구멍, 어찌합니까

· 고민정이 만든 지역구 강좌에 '남편'도 강사로 참여

· [TF초점] "왕좌를 원한다" 최진환號 SKB, '넷플릭스' 잡는다

· 4대 금융지주 2분기 희비 교차…신한·KB·하나 '웃었다'

· 이번 주 주택공급 방안 발표…어떤 내용 담길까?

· '웰컴 투 비디오' 손정우 경찰 출석…범죄수익은닉 혐의 조사

· 추미애, 윤한홍 '아들 의혹' 추궁에 "소설 쓰지 마라"

· '이용수 할머니 배후설' 제기 김어준, 경찰 소환…"할 말 없다"(종합)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